대한식품의약신문

  • thumnail
  • thumnail
  • thumnail
  • thumnail
HOME > 기사쓰기
건보공단, 국가 건강검진 국제 워크숍 개최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이 21일(수)부터 23일(금)까지 서울 프레지던트 호텔(서울 중구 소재), 원주 건보공단 등에서 보건복지부 후원으로 아세안 +3 회원국 중 8개국의 보건부 소속 정책당국자 약 50명이 참가하는 ‘국가 건강검진 국제 워크숍’을 개최한다.

*아세안 +3 회원국 중 참가국 : 미얀마, 태국, 캄보디아, 말레이시아, 브루나이, 싱가포르, 인도네시아, 대한민국

이번 국제워크숍은 제7차 아세안+3 보건장관회의에서 ‘Improving Health Throughout The Life Course’라는 주제로 건강검진을 포함한 한국 사례를 발표했을 때 아세안+3 국가들이 많은 관심을 표명함에 따라 이번 자리가 마련되었다.

1일째(21일) 워크숍 행사는 세계보건기구(WHO) 서태평양사무소(WPRO) 신해림 건강증진국장의 기조연설과 3개의 세션으로 진행된다. 제1세션은 우리나라와 브루나이의 국가건강검진정책의 현황과 사례를 발표하고 제2세션은 인도네시아, 캄보디아, 태국의 국가건강검진정책의 현황 및 사례 발표한다. 제3세션은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미얀마의 국가건강검진정책의 현황 및 사례를 차례로 발표하게 된다.

2일째(22일)는 건보공단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을 방문하여 우리나라 건강보험제도를 이해하는 자리를 갖고, 원주 테크노벨리를 방문하여 한국의료기기 연구 및 생산시설을 견학할 예정이다.

3일째(23일)는 연대 신촌세브란스 병원을 방문하여 우리나라의 첨단 의료현장을 견학하고 일산병원과 국립암센터를 방문하여 건강검진 현장을 견학할 예정이다.

보건복지부 권덕철 차관은 개회사를 통해 “이번 워크숍을 통해 아세안 +3 회원 국가의 국가건강검진 정책 및 성과를 공유하고 각 국가의 협력 및 발전방향을 모색하는 자리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건보공단 김용익 이사장은 “우리나라의 사업추진 노하우 등을 공유하여 아세안 지역의 모든 분들이 건강하게 지낼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할 것”이라며 “오늘의 논의 내용이 정책 현안 공유를 넘어 실질적 연계로 이어져서 아세안 국가의 보건의료 방향과 목표를 설정하는 중요한 밑거름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조단비 기자    

현재 의견 (0개) ↑ 추천순 보기  ↓ 반대순 보기
* 로그인을 한 다음 의견을 등록하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