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식품의약신문

  • thumnail
  • thumnail
  • thumnail
  • thumnail
HOME > 기사쓰기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 ‘2017년 공공기관 청렴도’ 2위 기록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이하 농정원, 원장 박철수)은 국민권익위원회가 주관하는 ‘2017년 200명 이하 공공기관 청렴도 측정’에서 공동 2위를 차지했다고 7일 밝혔다.

공공기관 청렴도 측정은 국민권익위원회가 주관하며 공공기관 임직원의 청렴 및 부패 수준을 객관적, 과학적으로 진단하는 제도다.

농정원의 내부 청렴도는 2016년 3등급(15위)에서 1등급(1위)으로, 종합 청렴도는 4등급(18위)에서 2등급(2위)으로 수직 상승했다. 특히 올해 실시된 ‘청렴도 조사’는 청탁금지법 시행 이후 첫 번째로 시행된 평가다.

농정원은 최근 3년간(2014~2016년)의 농정원 청렴도 평가 결과는 4등급이었다며 이후 조직 문화 개선을 위해 임·직원이 끊임없이 노력했다고 밝혔다.

먼저 기관 핵심 가치에 ‘청렴’을 반영하고 청렴 교육을 강화하여 임직원의 청렴 의식을 내재화하였고, 기관의 반부패 시스템을 확립하기 위해 직급별 간담회, 청렴 지킴이* 등을 운영하여 조직 문화, 예산 집행, 일하는 방식 등에 대한 문제점을 파악하여 적극적으로 개선했다.

또한 외부 고객에게 농정원의 청렴 의지를 전파하기 위해 청렴 해피콜* 서비스 및 현장 밀착 간담회, 청렴 서한 발송 등 새로운 제도를 도입하여 고객과의 소통을 강화했다.


박철수 원장은 “이번 평가는 전 직원이 반부패·청렴에 대한 중요성을 인식하고 노력해 온 결과”라며 “이번 평가 결과에 안주하지 않고 종합 청렴도 1등급 달성을 위해 더욱더 공정하고 투명한 경영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조단비 기자 

현재 의견 (0개) ↑ 추천순 보기  ↓ 반대순 보기
* 로그인을 한 다음 의견을 등록하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